ThreeC
 

Servant   pm.2:23, Tuesday ( 1200hit )
I have a Dream

I have a Dream    - 마틴 루터 킹



Martin Luther King Jr.’s “I have a dream.” Speech (August 28, 1963)

And so I go back to the South, not in despair. I go back to the South, not with the feeling that we are caught in a dark dungeon that will never lead to a way out. I go back believing that the new day is coming and so this afternoon, I have a dream, it is a dream deeply rooted in the American dream.

그리고 나는 오늘 오후 남부로 돌아가지만, 절망에 빠진 채 가는 것은 아닙니다. 나는 남부로 돌아가지만, 우리가 탈출구가 전혀 없는 컴컴한 지하감옥 속에 갇혀 있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나는 새로운 날이 오고 있다는 믿음을 가지고 돌아갑니다.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것은 아메리칸 드림에 깊이 뿌리를 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at one day right down in Georgia to Mississippi and Alabama, the sons of former slaves and the sons of former slave owners will be able to live together as brothers.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조지아에서 미시시피와 앨라배마에 이르기까지 옛날 노예의 아들들이 옛날 노예주인의 아들들과 함께 형제처럼 살게 되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that one day, one day little white children and little negro children will be able to join hands as brothers and sisters.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백인 어린이가 흑인 어린이와
형제와 자매처럼 손을 잡게 되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that one day, one day men will no longer burn down houses and the church of God simply because people want to be free.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단순히 자유를 얻기 위해서
집이나 교회에 불을 지르는 일이 없게 되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that there will be a day that we will no longer, no longer face the atrocities that Imatio had to face and Magurders face, that all men can live with dignity.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마티오가 당해야 했던, 매그루더가
당해야 했던 잔학행위가 없어지고, 모든 사람이 품위 있게 살 수 있는 날이 오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my four little children will not come up in the same young days that I came up with, that they will judge, be judged on the basis of the content of their character, not the color of their skin.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내 네 아이가 내가 겪어야 했던 젊은 시절과 같은 것을 겪지 않고, 또 그들이 피부색깔 대신 인격을
기준으로 평가를 하고 평가를 받게 되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that one day right here in DC, negroes will be able to buy a house, or rent a house anywhere that their money will carry them, they will be able to get home.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이곳 워싱턴市의 흑인들이
돈만 있으면 어느 곳에서든지 집을 사거나 세를 들고 집을 가질 수 있게
되는 꿈입니다.

Yes,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that one day in this land the words of Amos will become real and justice will roll down like waters and righteousness like a mighty stream.

그렇습니다.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이 땅에서 아모스의 예언이 실현되고, 정의가 강물처럼 흘러내리며, 진리가 거대한 분류처럼
흐르게 되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evening that one day we will recognize the words of Jefferson that all men are created equal, that they are endowed by their creator with some inalienable rights and among these are life, liberty and the pursuit of happiness.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모든 사람은 평등하게 태어났고, 창조주로부터 생명, 자유, 행복추구 등 양도할 수 없는 권리를 받았다는
제퍼슨의 말을 인정하게 되는 꿈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I have a dream that one day every valley shall be exalted, every hill and mountain should be made low, the rough places will be made clean and the crooked places will be made straight and the glory of the Lord shall be revealed and all flesh shall see it together.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느 날 모든 산골짜기가 솟아오르고,
모든 언덕과 산이 주저앉으며, 거친 곳이 평탄해지고, 굽어진 곳이 곧게
펴지며, 주의 영광이 나타나 모든 인간이 함께 그것을 볼 수 있는 날이
오는 꿈 입니다.

I have a dream this afternoon, that the brotherhood of man will become a reality in this day.

나는 지금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인간이 모두 형제가 되는 꿈입니다.

With this faith, I will go out and carve a tunnel of hope through the mountain of despair.

나는 이런 신념을 가지고 나서서 절망의 산에다 희망의 터널을 뚫겠습니다.

With this faith, I will go out with you and transform dark yesterdays into bright tomorrows.

나는 이런 신념을 가지고 여러분과 함께 나서서 어둠의 어제를 광명의
내일로 바꾸겠습니다.

With this faith, we will be able to achieve this new day when all of God’s children, black men and white men, Jews and Gentiles, Protestants and Catholics will be able to join hands and sing with the negroes in the spiritual of all “Free at last! Free at Last! Thank God Almighty!”

우리는 이런 신념을 가지고 새로운 날을 만들어낼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모든 아이들이 흑인이건 백인이건, 유태인이건 非유태인이건, 개신교도이건 가톨릭교도이건, 손을 잡고, 『자유가 왔다! 자유가 왔다! 하나님 감사합 니다!』 하고 흑인영가를 부를 수 있는 날을 만들 수 있습니다.

(마틴 루터 킹 목사님의 연설(1963년 8월28일 워싱톤 행진에서...)


마틴 루터 킹 Jr.(1929~1968)
흑인 민권 운동 지도자. 조지아주 출생. 모어하우스大 졸업. 흑인 인권
옹호를 위한 非폭력운동 전개. 64년 노벨 평화상 수상. 68년 멤피스에서
암살당함.

[연설의 배경] 1963년 8월28일 노예 해방 100주년을 맞아 워싱턴에서
열린 평화 행진에 참가했던 미국의 흑인 인권 운동가 마틴 루터 킹은
이날 미국의 흑인 인권 운동사에 길이 남을 의미 있는 연설을 했다.

「나에게는 꿈이 있습니다」라는 구절로 유명한 이 연설은 미국인들에게
인종 차별 문제의 심각성을 일깨우는 중요한 역할을 했고, 미국 인권 운동의 발전을 앞당기는 데 가장 크게 공헌했다는 평을 받는다.

마틴 루터 킹은 청중에 따라 연설의 내용을 조정하고, 청중들의 반응에
기민하게 부응할 줄 아는 능력을 가진 타고난 연설가였다. 이 날의 연설
역시, 그 특유의 호소력과 설득력이 가장 잘 나타난 훌륭한 연설이었다.

마틴 루터 킹은 1964년 노벨 평화상을 수상했고, 1968년 암살되었다.

  ←  사람이 아름다운 것은 꿈이 있기 때문입니다... Servant  
  →  승자와 패자 Servant  
  lis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E*so
Today183 Total42424